질본, 비닐장갑 위 투표인증 도장 위험…’투표 확인증’으로 대신하세요

온라인 커뮤니티
ADVERTISEMENT

지난 10일와 11일 이틀동안 진행된 총선 사전투표에서는 코로나19 예방을 위해 모든 유권자가 ‘비닐장갑’을 착용한 후 투표를 했다.

이에 많은 사람들이 투표 사실을 인증하기 위해 손등 대신 ‘비닐장갑 위’에 투표 도장을 찍었다.

온라인 커뮤니티

하지만 정은경 중앙방역대책본부 본부장에 따르면 “비닐장갑 위에 도장을 찍는 행위는 코로나19의 감염 위혐을 크게 높이지는 않을 것 같지만 이 역시 적절하지 않다”며 자신과 주변의 건강을 지켜줄것을 당부했다.

박지훈
ADVERTISEMENT

투표 인증을 하기 위해 손등에 도장을 찍는 방법 대신 투표를 마친 뒤 ‘투표 확인증’을 발급 받는 것이 더 바람직하다.

[저작권자 위키블루]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Close Menu