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안에 성관계한 남자 사진과 콘돔 ‘2천개’를 붙여둔 20대 여성

방안에 성관계한 남자 사진과 콘돔 ‘2천개’를 붙여둔 20대 여성

5v8ov7ks1f912345y9w5
ADVERTISEMENT
7p9c134w4oy5pqz6z9wu
745
ADVERTISEMENT
aft29685678kfvcj2stz
p3y929pho978vff5ip07
t375h7np381866z6icaz

최근 온라인 미디어 ‘Tamdiem’에는 은밀한 사생활 때문에 남자친구와 헤어진 여성의 사연이 올라와 누리꾼들의 폭발적인 반응을 불러일으켰습니다.

사연의 주인공은 27살 노르웨이 여성 톤제(Tonje)로 그는 남들이 잘 모르는 은밀한 취미를 가지고 있습니다.

톤제의 취미생활은 바로 방을 감싸고 있는 4개의 벽면을 가득 채운 ‘중고 콘돔’ 수집입니다.

말 그대로 사용한 콘돔을 모아 벽에 그 콘돔을 사용한 남성의 얼굴이 들어간 사진과 함께 붙여놓는 것

톤제는 이 기괴한 취미 때문에 남자친구와도 헤어져야만 했습니다.. 앞서 톤제는 첫 남자친구와의 성관계에서 처음 콘돔을 접하고 그 고무 냄새에 푹 빠져버렸고. 그날 이후 톤제는 남자친구가 사용한 뒤 버리고 간 콘돔을 모으기 시작했고, 어느새 콘돔에 집착하게 됐다고 합니다.

Close Menu